SK행복나눔재단, 미래산업과학고 학생들 ‘사회 혁신가’로 육성한다

비즈니스 모델로 사회 문제를 해결하는 대학 연합 동아리 ‘LOOKIE’, 고등학생으로 활동 영역 확장
총 15명의 학생 참여, 7개월간 솔루션 개발 교육 진행

2022-05-02 11:20 출처: SK행복나눔재단

4월 30일 서울시 노원구에 위치한 미래산업과학고에서 ‘LOOKIE TEENS’ 워크숍이 열렸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5월 02일 -- SK 사회공헌 전문 재단 행복나눔재단이 국내 첫 발명·특허 특성화고등학교인 미래산업과학고등학교 인공지능콘텐츠과(정보/컴퓨터) 학생들과 함께 사회 문제 해결에 나선다.

행복나눔재단은 발명 관련 특성화고에 재학 중인 청소년들의 창의적 구상들이 아이디어 단계에 머물지 않고, 실제 사회 변화 솔루션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청소년 대상 사회 혁신가 육성 프로젝트 ‘LOOKIE TEENS’를 4월 30일 시작했다고 2일 밝혔다.

해당 프로그램은 행복나눔재단이 운영하는 LOOKIE (루키) 사업의 고등학생 버전이다. LOOKIE는 창의적인 비즈니스 모델로 사회 문제를 해결하는 대학 연합 동아리로, 2017년 창단 이후 기업가 정신을 갖춘 총 1000여 명의 청년 소셜 이노베이터를 양성했다.

LOOKIE TEENS는 LOOKIE의 전문적인 사회 혁신가 육성 과정을 비(非)대학생으로 확대하기 위한 마중물 같은 사업이다. 특성화고를 첫 활동 대상으로 삼은 건 사전 조사에서 특성화고 학생들이 솔루션을 개발할 전문 역량은 충분하지만, 사회 문제에 대한 고민 및 비즈니스 모델 구체화 방법을 배울 기회가 부족해 솔루션 개발까지 이어지지 않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기 때문이다.

LOOKIE TEENS는 총 15명의 미래산업과학고 학생들을 대상으로 7개월간 다섯 단계(△공감하기 △문제 정의 △아이디에이션 △시행하기 △결과 도출)의 과정을 진행해 최종 솔루션을 도출할 예정이다. 미래산업과학고의 강점인 발명 기술 등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창의적인 솔루션을 이끌 계획이다.

미래산업과학고등학교의 장성국 인공지능콘텐츠과 학부장은 “행복나눔재단과 함께하는 이번 프로젝트로 우리 학생들이 현 시대의 사회문제에 진정어린 관심을 갖고 실질적으로 해결해보는 시간이 되길 기대한다”며 “무엇보다 실패와 성공을 떠나 사회에 도움이 되는 사람으로 살아갈 수 있는 가치 있는 삶을 경험하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루키 관련 자세한 내용은 LOOKIE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SK행복나눔재단 개요

SK행복나눔재단은 창의적이고 지속 가능한 사업 모델을 개발하는 사회공헌 전문 재단이다. 혁신에서 소외된 사회 문제들 속에서 작고 구체적인 문제를 찾아, 실험을 거듭하며 최적의 문제 해결 모델을 만들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